여의도 9호선 초역세권 전매제한 없는 오피스텔!

김남훈 기자 | 기사입력 2019/09/06 [11:26]

여의도 9호선 초역세권 전매제한 없는 오피스텔!

김남훈 | 입력 : 2019/09/06 [11:26]

여의도 9호선 초역세권 전매제한 없는 오피스텔!

 

 

여의도의 업무구역을 중심으로 넓게는 공덕역, 영등포역 일대에 거쳐 주로 금융업에 특화된 여의도 업무지구(YBD, Yeouido Business District)는 서울 3대 도심(YBD, CBD, KBD)중 하나이며, 서울 유일의 국제 금융 업무지구이다. 요즘 여의도가 뜨겁다.

 

얼마 전 정부가 민간택지 분양가 상한제 방침을 발표 후 강남 재건축 아파트 호가가 수천만 원 하락했다는 것과 달리 여의도 재건축 아파트 값은 내릴 기미조차 보이지 않으며, 오히려 내놨던 매물을 다시 거둬들이는 집주인도 있을 정도로 기대감이 높다. 이는 여의도 내 신축 희소성과 각종 개발 호재 등의 이유로 풀이된다.

 

 

얼마 전 뜨겁게 관심을 모았던 여의도 MBC 이전부지에 공급한 복합개발단지 브라이튼(BRIGHTM) 오피스텔의 경우 수만 건의 청약접수가 이루어졌으며, 조기 분양마감을 지었다.

 

또한, 여의도의 '초원아파트'는 매물 실종 상태다. 이 단지는 전용면적 66.94m 2로 단일면적으로 구성되어 있는데 지난해 145천만에 거래된 후 올 262천만 원을 찍으며 최고가를 기록하기도 했다. 이처럼 현재 여의도의 부동산 시장 분위기는 정부 규제에 민감하게 반응하지 않는다.

 

여의도는 공원과 병원 등 편의시설이 풍부해 살기 좋다는 평가가 높기 때문에 입성하려는 수요와 외부로 이주하려는 수요가 적어 부동산의 미래 시장가치 역시 기대감이 높다.

 

여의도는 매년 20만 명의 관광객이 방문하는 국회의사당으로 대표되는 대한민국 정치 1번가이자, KBS 여의도로 상징되는 방송의 메카이며, 증권거래소, 증권사 등 금융 관련 산업을 집중한 금융 경제의 중심지이다.

 

2030 서울플랜의 중심 금융 특별 개발지구 여의도는 8,000여 개 기업 15만 이상의 풍부한 배후수요를 가진 넘볼 수 없는 업무지구 접근성을 가진 동시에 현대 파크원 입주 시 7~8만 상주인구 증가가 예상되며 CGV, 영풍문고, 콘래드 서울 호텔 등 IFC MALL, 현대백화점, 여의도 공원 등 주변 편의시설이 매력적인 투자처이다

 

이러한 상황에서 여의도 9호선 국회의사당 역 초역세권에 여의도 부동산 관계자들이 오랫동안 기다려 온, 여의도 대성빌딩 재건축 건립공사‘DS라르 오피스텔이 분양하여 초미의 관심사로 부상하고 있다.

 

 

대지위치는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도동 17-16번지이며, 9호선 국회의사당 역이 도보 1, 강변북로 및 강남북 진출입이 용이하며, 5,9호선 여의도역과 인접해있다. 9호선 국회의사당 역은 여의도 오피스 핵심권이며, ‘DS라르 오피스텔' 바로 앞에 KBS 본관이 위치해 있어 투자자들의 이목을 끌고 있다.

 

시행사는 대성 재건축 조합, 시공사는 DI건설, 신탁은 대한 토지신탁()이 맡았다. 단지는 실용적인 1룸 및 1.5룸으로 전용면적 기준 24.7548가구, 29.9436가구, 19.4560가구 총 144실로 구성되었고, 이중 70실을 일반 분양한다.

 

건축규모는 지하 4층부터 지상 14층으로 대지면적 793.00, 연면적 8,392.7567, 건폐율 59.80%, 용적률 776.38% , 주차대수 86대이다.

 

여의도를 중심으로 이루어지는 신안산선 경전철 및 신림선 경전철 공사로 인한 접근성 확대와 여의도 한강공원 개발사업으로 인한 관광문화 수변 거점 등 안정적인 입지 위상 수혜가 기대된다는 게 분양 관계자들의 전언이다.

 

여의도에서 무제한 전매가 가능한 오피스텔! ‘DS라르 오피스텔

문의 : 1644-8933

*본 내용은 해당 사로부터 제공된 기사로 본사의 편집방향과는 무관함을 알려 드립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